LIFESTYLE 미쉐린 가이드, 부산에 주목하다

2024년 미쉐린 가이드 서울과 부산의 레스토랑 셀렉션이 동시에 발표됐다.

2024.03.27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2024년 미쉐린 가이드 서울과 부산의 레스토랑 셀렉션이 동시에 발표됐다. 특히 올해는 부산 에디션의 첫 발간을 기념해 시그니엘 부산에서 행사가 열렸다. 서울의 스타 레스토랑은 큰 이변이 없는 가운데, ‘미토우’와 ‘알렌’이 2스타로 승급했고, ‘빈호’, ‘임프레션’, ‘호빈’이 1스타로 이름을 올렸다. 부산에서는 1스타 레스토랑이 3곳 탄생했다. ‘모리’, ‘피오또’, ‘팔레트’가 그 주인공. 특히 생면 파스타 전문 비스트로 ‘피오또’는 대부분의 채소와 과일을 가족 농장에서 조달하는 점을 인정받아 그린 스타로도 선정되었다. 

 

 

 

 

 

 

 

 

더네이버, 라이프스타일, 레스토랑

 

CREDIT

EDITOR : 박지형PHOTO : 브랜드

아이매거진코리아닷컴, 더네이버, 동방유행
©imagazinekorea.com,
©theneighbor.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